로고


보도자료

[뉴시스] 베이징 독립운동 삼두마차 신채호·이회영·김창숙 특별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12-02 18:31 조회738회

본문

[청주=뉴시스]강신욱 기자 = 단재신채호선생기념사업회는 단재 신채호, 우당 이회영, 삼산 김창숙 등 중국 베이징 독립운동의

삼두마차 특별전을 5일부터 21일까지 충북 청주 문화제조창C 동부창고 6동에서 '베이징 독립운동의 세 불꽃'이란 주제로 연다.

사진은 2일 청주시청 앞에 내걸린 특별전 관련 가로배너기. 2019.12.02. ksw64@newsis.com


'베이징 독립운동의 세 불꽃' 5일부터 21일까지 청주 동부창고


[청주=뉴시스] 강신욱 기자 = 단재 신채호, 우당 이회영, 심산 김창숙 등 중국 베이징

독립운동의 삼두마차 특별전이 충북 청주에서 열린다.

(사)단재신채호선생기념사업회는 5일부터 21일까지 청주시 청원구 내덕동 문화제조창C

동부창고 6동에서 '베이징 독립운동의 세 불꽃'이란 제목으로 단재·우당·심산 선생 3인의

특별전을 연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특별전은 올해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베이징에서

세 독립운동가의 독립운동을 소개하는 전시다. 
이들 독립운동가 3인은 1920년대 베이징을 기반으로 무장독립운동을 이끌었다.

당시 그들의 활동은 '베이징의 삼걸(三傑)', '베이징의 삼두마차'로 불렸다.
이들은 1919년 상하이에서 출범한 대한민국 임시의정원 의원 출신이며 입법부와 임시정부

기틀을 닦았다. 

특별전은 단재신채호선생기념사업회 주관으로 지난 5월 서울 서대문형무소역사관, 11월

대전한밭도서관에서 열렸고, 이번이 올해 진행하는 마지막 지역순회전시다.

전시는 3·1운동, 임정 수립과 갈등, 국제연맹 위임통치 청원 등 국내외 정세를 소개하는

것으로 시작한다. 

독립운동가 3인이 독립운동의 방향을 고민하고 의열투쟁을 벌이는 모습을 베이징 거리,

이회영의 거처, 베이징 삼걸의 동지와 이들의 최후 등을 영상과 입체 전시로 보여준다.

아나키즘과 조선혁명선언, 의열단 창립 등 이들의 사상과 활동을 소개하며 베이징에서의

독립운동이 우리 역사에서 차지하는 의미를 전한다.

개막식은 5일 오후 3시 독립유공자와 문화계 인사, 일반 시민이 참석한 가운데 행사장에서

열린다. 


◎공감언론 뉴시스 ksw64@newsis.com